이름 잭슨
성별 남자
크기 소형견(10kg)
견종 믹스
중성화 O
예방접종 완료
구조장소 외양간에방치된아이들
특징 낯을 가려요,엄마껌딱지,겁쟁이,사랑둥이,
교육 목줄,앉아,기다려,엎드려,켄넬,가자,
좋아해요 간식 ,산책 ,빗질 ,엄마 ,
싫어해요 큰 소리,청소기,어두운 곳,낯선사람,관리실 방송소리,


구조배경
위액트는 문경의 한 시골 마을에 버려진 외양간에 몇십 마리의 아이들이 갇혀 방치되어 있다는 제보를 받았습니다. 전 소유주는 중성화의 필요성에 대해 무지했고 전반적인 돌봄은 부족했습니다. 학대에 가까운 방치 때문에 #외양간에방치된아이들 은 오랜 시간 고통받고 있었습니다. 위액트는 총 3번의 구조에 거쳐 악취와 오물에 뒤덮여 있는 약 50여 마리의 아이들을 구조했습니다. 열악한 환경에서 살아남은 #위액트잭슨 은 처음으로 아름다운 세상을 마주하게 되었습니다.


성격
잭슨이는 ‘천방지축 어리둥절 빙글빙글 돌아가는 짱구의 하루’란 만화 주제가가 떠오를 만큼 명랑만화 주인공처럼 해맑은 개린이에요. 녹록지 않은 환경에서 태어나 자랐는데도 구김살 없이 밝고 명랑한 잭슨이는 가족들의 해피 바이러스랍니다. 호기심 넘치는 똑쟁이 답게 수건과 종이상자 같이 부드러운 건 오물오물 거리며 탐구해요! 잘근잘근 씹으며 남긴 작은 이빨 자국이 가득한 조각을 보면 귀여워서 웃을 수밖에 없어요. 게다가 ‘순딩이’란 단어의 강아지화! 그게 잭슨이가 아닐까 싶을 정도로 잭슨이는 순딩 그 자체에요. 주 양육자인 엄마의 교육을 대체로 잘 따라주고 조금 어려운 요청도 참고 기다릴 줄 알아요. 편식 없이 뭐든 잘 먹고 거주 환경에 적응하고 나면 크게 저지레도 없어요. 잭슨이는 가족들이 목 아래쪽과 배를 만져주면 까만 눈을 조용히 감고 부드러운 손길을 느끼는 스킨십 마니아인데다 목욕 후 털을 빗으며 갖는 휴식 타임, 산책 후의 꿀맛 같은 낮잠을 소중히 여기는 아이에요. 물론 어릴 때부터 생존을 위해 터득한 조심성 탓에 낯선 곳과 낯선 사람은 아직 무서워요. 하지만 가족과 함께라면 용기가 생기는지 몇 차례 연습하면 금세 적응한답니다. 요즘엔 처음 만난 사람에게도 배를 쓰다듬어 달라고도 하는 걸 보면 부드럽게 커뮤니케이션을 시도하는 사람에겐 경계를 낮춰가는 중인가 봐요. 이렇게 잭슨이는 매일매일 자신만의 속도로 조금씩 성장하는 중이랍니다!


사람과의 친화력
엄마 껌딱지 잭슨이는 안정적인 애정을 보내는 사람에게는 마음을 활짝 여는 다정한 아이에요. 부드럽고 천천히 다가오는 사람 또한 만난 지 얼마 안 되도 금세 배를 보여주며 토닥토닥 쓰다듬어 달라는 애교도 부리고요. 보호자의 주의와 관찰이 병행한다면 아이들과도 잘 지내는 편입니다. 다만 자신에게 위협적이라 느껴지는 사람은 경계하고 특히 집에 찾아오는 낯선 사람은 아직 무서워요. 다행히 집 밖에서 만나는 사람들에게는 크게 관심을 보이지 않아요.


개들과의 사회성
임시 보호처에서 동거 견과 생활하며 다른 개와 소통하는 것의 즐거움을 배우고 있어요. 자신감 뿜뿜이 된 잭슨이는 만나는 친구들에게 인사를 하려 하고, 체격이 작은 친구에게는 몸을 낮게 숙이고 기다리는 매너도 보여요. 그렇지만 이성 친구에겐 너무 적극적으로 다가가고 싶어해서 차분히 인사하는 방법을 알아가는 중입니다.


고양이와 사회성
고양이를 만난 적이 없습니다.


활동량
잭슨이는 가족들과 함께 외출 하는 게 마냥 신나는 개린이에요! 너무 신난 나머지 이쪽저쪽 마음대로 뛰어다닌 데다 덤보 같이 큰 귀를 펄럭이기까지 해서 이러다 잭슨이 날아다니는 거 아닌가 걱정이 될 정도였어요.(몇 초 정도 발이 공중에서 뜬 거 같기도 했고요!) 다행히 목줄에 대한 거부감이 없는 아이라 이젠 집에서 ‘가자’라고 말 하면 현관 앞에 앉아서 얌전히 기다리고 있어요. 요즘엔 놀이하듯 함께 산책 공부를 하는 중인데, 빠르게 배워나가는 걸 보니 매너산책왕으로의 대변신 임박입니다!


털 빠짐/짖음
털빠짐 있습니다. 집에서는 주 양육자인 엄마를 제외하고 현관에 사람이 들어올 때와 안내 방송 소리를 들으면 짖기도 했습니다. 하지만 그 외 상황에서 짖음이 거의 없는 편이므로 똑똑한 잭슨이라면 차츰 짖는 상황을 줄여나갈 수 있을 듯 해요.


교육이 필요한 부분
실내외 배변을 마스터했어요! 배변 패드 정확도가 99%랍니다. 앉아, 엎드려, 기다려도 이미 꼬꼬마 시절에 터득했고, 산책할 때 이름을 부르면 사랑스럽게 눈 맞춤도 해요. 그렇지만 집에 온 낯선 사람을 보면 경계성 짖음이 있고, 낮보다 밤이 되면 가족들의 곁에 꼭 붙어있고 싶어 합니다. 주위에 대한 경계심을 낮추기 위해 안정적이고 일관된 보금자리를 조성해 주고, 보호자에 대한 신뢰감을 길러주어 잭슨이의 불안이 옅어지게 도와주세요. 그리고 종종 흥분하면 여자 친구를 향해 마운팅을 하려 하는데 이 행동이 예의에 어긋난다는 것도 알려주셔야 해요.


건강 특이사항
차멀미를 조금 했으나 카시트에 안정적으로 탑승하면 침만 조금 흘릴 뿐 약 2시간까지 안정적으로 탑승할 수 있게 변했습니다.


이상적인 가족
하루 최소 2회 산책을 하는 아이라 집 주변에 산책하기 좋은 공원이나 안전한 녹지가 있으면 좋겠습니다. 개를 향한 경계심이 있는 편이라 다견가정 보다는 외동이 낫지만, 한편으로는 멋진 사회성을 가진 성견이라면 잭슨이가 함께 살며 보고 배울 수 있는 기회로 삼을 수도 있을 듯 합니다. 너무 어리지 않고 잭슨이의 특성을 이해할 수 있다면 아이가 있는 가정도 괜찮습니다.


더 많은 사진이나 영상
https://www.instagram.com/tags/위액트잭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