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름 라이스
성별 남자
크기 소형견(9.6kg)
견종 믹스
중성화 O
예방접종 완료
구조장소 외양간에방치된아이들
특징 잠꾸러기,겁쟁이,독립적,먹보,오두방정,
교육 목줄,패드배변,실외배변,앉아,기다려,산책,
좋아해요 간식 ,음식 ,동거견 ,
싫어해요 갑자스런 움직임,갑작스런 소리,갑작스런 터치,처음 보는 것,


구조배경
위액트는 문경의 한 시골 마을에 버려진 외양간에 몇십 마리의 아이들이 갇혀 방치되어 있다는 제보를 받았습니다. 전 소유주는 중성화의 필요성에 대해 무지했고 전반적인 돌봄은 부족했습니다. 학대에 가까운 방치 때문에 #외양간에방치된아이들 은 오랜 시간 고통받고 있었습니다. 위액트는 총 3번의 구조에 거쳐 악취와 오물에 뒤덮여 있는 약 50마리의 아이들을 구조했습니다. 열악한 환경에서 살아남은 #위액트라이스 는 드디어 외양간 밖의 아름다운 세상을 마주하게 되었습니다.


성격
파워 강아지의 외모에 고양이의 성격을 가진 라이스! 독립적인 라이스는 가족과 다 함께 한 공간에 있는 걸 좋아하지만, 가끔 혼자 있는 시간을 주셔도 좋아요. 혼자서도 입으로 문 장난감을 던져서 풀쩍 점프해 받거나 우다다다 뛰어다닐 정도로 잘 놀아요. 가족들이 밥을 먹을 때면 먹을 걸 달라고 보채기보단 식탁 아래에 가만히 엎드려 있어요. 사랑하는 존재의 곁에 조용히 머물며 안정감을 찾는 의젓한 아이랍니다. 냥이 재질의 샤이보이지만 아침에 일어났을 때와 자기 전에 다정하게 인사를 해줘요. 그럼 눈 위, 귀 뒤, 턱 아래 부위를 마사지해 주며 화답해주는 걸 좋아해요. 애교가 늘어가는 중인 라이스는 기분이 좋을때면 슬쩍 누워서 배를 만져달라고 신호를 보내고, 꼭 안아주면 작은 머리를 폭 기대기도 해요. 낯을 가리는 성격이지만 임보 가족과 동거견에 대한 애정은 차고 넘쳐요. 내 사람, 내 가족에게만큼은 따뜻한 로맨틱 가이랍니다.
라이스를 대할 때, 라이스는 무척 신중한 아이이며 사람과 마음을 트고 지낸 지 얼마 안 된 아이라는 걸 꼭 기억해야 해요. 하지만 차타기, 반려견 운동장, 동반 카페 동행하기, 여행처럼 라이스에게 생소했을 일도 하나씩 천천히 잘 해나가고 있는 걸 보면 ‘결국 라이스는 천천히 하면 뭐든 다 할 수 있는 아이’랍니다.♡


사람과의 친화력
라이스는 집멍이가 되면서부터 하루하루 큰 용기를 내고 있어요. 이제는 임시 보호 가족의 마사지를 받으며 시원하다는 표정도 짓고, 외출하고 돌아온 가족에게 꼬리펠러와 점프로 반가움을 표현하기도 해요. 산책할 때 보호자와 발맞춰 걷고 아이컨텍을 하며 교감하는 걸 좋아해요. 길에서 마주치거나 집에 온 사람의 특정 성별, 연령에 대한 선입견이 없어요. 한 공간에 낯선 사람이 있다면 궁금해서 가까이 가 보고 싶지만, 자신이 준비되었을 때 천천히 인사하고 싶어해요. 다가와서 적극적으로 애교를 부리진 않지만, 슬쩍 곁에 와 보호자의 몸에 살짝 엉덩이를 붙이고 앉거나 엎드려 서로의 체온을 나누는 것이 라이스만의 진한 애정 표현이에요.


개들과의 사회성
낯을 가리는 편이라 첫 만남에서는 쭈뼛거리지만, 시간이 지나면 먼저 다가가고 장난도 걸어보는 아이예요. 개친구의 성별, 나이는 크게 신경 쓰지 않으며, 여태까지 대부분 자신보다 작은 개 친구를 만났는데 원만하게 지냈어요. 동거견과도 사이좋게 간식을 나눠 먹고 물건에 대한 집착이나 소유욕을 표출한 적 없어요. 동거견 및 성향이 맞는 친구에게 의지하며 안정감을 찾아요. 하지만 사람을 대할 때와 마찬가지로 자신의 마음을 전하기 위해 다른 개들을 일방적으로 귀찮게 하진 않아요. 집에 놀러 온 개친구가 자신의 장난감을 건들고 물그릇을 써도 개의치 않았답니다. 산책할 때 마주치는 친구들에게도 우호적 무관심의 상태예요.


고양이와 사회성
고양이와 살아본 적은 없고, 산책길에 마주친 고양이를 물끄러미 쳐다보기만 할 뿐 크게 관심을 보이지 않았어요.


활동량
프로 산책러 라이스는 외출이라면 다 좋아서 짧은 산책, 긴 산책 모두 만족해요. 운동량이 많기보다는 가족과 함께 어딜 간다는 사실에 신나서 에너지가 생기는 아이 같아요. 산책하러 나가면 풀과 나무 냄새 맡는 걸 즐기고, 스머프 스텝처럼 깡충거리며 뛰어다녀요. 건강한 강아지답게 반려견 운동장에 가면 엄청 신나게 잘 놀아요. 친구들과 뛰어놀고 새로운 공간의 냄새를 맡으며 탐색하는 걸 좋아해요.


털 빠짐/짖음
짧은 털이 많이 빠지는 편이라 빗질을 자주 해줘야 해요. 신날 때 컹컹 짖는데 두세 번 정도 짖고 멈춥니다.


교육이 필요한 부분
실내 배변 시 100% 패드에 성공하는데 갑자기 놀라거나 무서우면 소, 대변을 지리기도 합니다. 실내, 외에서 이름을 부르면 쳐다보고 다가오는 등의 반응을 보여요. 목줄 교육을 마스터한 라이스는 이제 목줄을 하면 재밌는 일이 생길 거라는 걸 알고 신나해요. 켄넬에서 안정을 찾는 아이라 낮에 쉴 때 들어가기도 하고 밥 먹을 때도 ‘하우스’ 라고 하면 켄넬에 들어가서 기다리는 굿보이 예요.


건강 특이사항
없음


이상적인 가족
분리 불안이 없는 아이이므로 언제나 상주하는 가족이 있어야 하는 것은 아니지만, 함께 시간을 보내며 서서히 친해지는 편이라 초반에는 라이스의 곁을 지킬 수 있어야 합니다. 라이스의 성격을 이해하고 대해야 하므로 너무 어린 아이가 있는 집은 좋은 관계를 형성하는 게 어려울 수 있습니다. 혼자 잘 있는 편이라 외동이어도 좋을 듯합니다. 다만 임시 보호처에서 처음 적응할 때 기존 반려견의 행동을 모방하며 반려견으로서의 행동 양식을 학습함과 함께 심리적으로도 많이 의지한 경험이 있습니다. 따라서 무던한 성격의 동거견이 있다면 라이스의 적응에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
무엇보다 개라면 당연히 사람을 좋아할 것이며 무작정 꼬리 치며 따를 거란 고정관념을 갖지 않고, 신중한 슬로 스타터인 라이스의 성향을 존중하여 라이스가 마음을 열기까지 꾸준하고 안정적인 지지와 보살핌을 제공할 수 있는 가족이어야 하는 것이 가장 중요합니다.


더 많은 사진이나 영상
https://www.instagram.com/dearest_rice/